알림마당

HOME알림마당보도자료

보도자료

[파이낸셜뉴스] 하수처리 오염물질 제거 합성수지 개발
  • 글쓴이 관리자
  • 작성일 2014-05-02 13:27:40
  • 조회수 1124
김성원 기자  win5858@fnnews.com


한국산업기술시험원(KTL)이 국내 최초로 하수처리 오염물질을 제거하는 '자성체 이온교환수지' 개발에 성공했다.

1일 한국산업기술시험원에 따르면 최근 개발에 성공한 '자성체 이온교환 수지'는 기존 이온교환효과에 자성이 더해져 응집, 침전효과가 탁월해 수중 오염물질 제거에 용이한 합성수지 소재다. 특히 염화나트륨(NaCl)을 이용해 쉽게 재생할 수 있어 반영구적으로 사용 가능하다는 게 큰 장점이다. KTL이 이번에 ㈜에코원테크놀로지와 함께 국산화한 '자성체 이온교환수지'는 그동안 제조방법 등의 어려움으로 전량 해외 수입에 의존해 왔다.

KTL은 "이번 국산화 성공으로 하수 오염물질 처리의 걸림돌이던 외부환경에 따른 수질변화 우려 감소는 물론 저렴한 운영비로 저비용 고효율의 하수처리 시스템 구축이 가능하게 됐다"고 밝혔다. 


☞ 기사 전문을 보시려면 아래 바로가기를 클릭하여 보십시요

목록





이전글 [디지털타임즈] [시론] `표준`은 미래성장의 맞춤형 열쇠
다음글 [전자신문] KTC, 한국 기업 북미 시험인증 취득 지원